산노루

조회 수 11 추천 수 0 2020.07.30 11:22:35

산노루

산 노루
서산 넘어
제 자리로 돌아간다.

그대로 두려무나.


홀로 있어
외롭지 않을
산 노루 쫓느라
산 속에서
산을 보지 못한 아이야
이제
헐떡이던 마음 내려놓고
이대로 쉬자꾸나.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- 牛谷 作 -




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
공지 우곡심성교육원 홈페이지 개편안내 우곡심성교육원 2010-11-04
» 산노루 이대로 2020-07-30
111 섬진강 강심이 2020-07-15
110 역병과 무아의 힘 자화상 2020-04-26
109 코로나19와 牛谷의 禪 장후장상 2020-03-31
108 덕유산 춘삼월 2020-03-03
107 반달 동백섬 2020-02-21
106 달아 언덕의 매화 미륵도 2020-02-11
105 을숙도 통통배 2020-01-15
104 月下의 詩 부엉이 2019-12-05
103 토함산 미소 새벽빛 2019-11-28
서울교육원 : 서울특별시 용산구 독서당로 85, 301호| 전화: 070-7568-3128 | E-mail: freemind@wookok.org
부산교육원 :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해운대해변로 203, 726호(우동 오션타워) | 전화: 051-740-6288 | Fax: 051-740-5684 | E-mail: pusanwk@wookok.org