산다는 것은

조회 수 140 추천 수 0 2019.06.12 17:40:39

산다는 것은

내가 산다는 것은
동편에 해뜨면 서편으로
솔 그림자 드리우듯
그렇게 산다는 것이다

밤 오면
한낮의 열기로
풀잎에 이슬 맺히듯
나타남도 사라짐도 없이
그대로
인연으로 살며
주어진 것 다할 뿐
살고 죽고
오고 감에 연연하지 않으리.

    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- 牛谷 作 -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
공지 우곡심성교육원 홈페이지 개편안내 우곡심성교육원 2010-11-04
98 서울매미 산절로 2019-08-18
» 산다는 것은 연연이 2019-06-12
96 남덕유의 연가 뻐꾸기 2019-05-28
95 해란강에 이르러 용정 2019-05-20
94 노고지리 보리밭 2019-05-15
93 문경 새재 주춧돌 2019-04-29
92 도산서원의 넋 푸른뫼 2019-04-17
91 修道山의 봄 지빠귀 2019-04-02
90 상하이 연가 상하이 2019-03-19
89 자화상(Ⅱ) 스카프 2019-03-05
서울교육원 : 서울특별시 용산구 독서당로 85, 301호| 전화: 070-7568-3128 | E-mail: freemind@wookok.org
부산교육원 :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해운대해변로 203, 726호(우동 오션타워) | 전화: 051-740-6288 | Fax: 051-740-5684 | E-mail: pusanwk@wookok.org